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1. 이슈
  2. 사회

인사담당자 10명 중 7명 "포스트 코로나 시대 재택근무 정착될 것"

기업 29.5% "코로나19 종식 후 재택근무 제도 도입 계획 있다"

글  김성훈 기자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네이버 블로그
  • sns 공유
    • 메일보내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원본보기
인사담당자?69.4%?"포스트 코로나 시대 재택근무 정착될 것" 사진=잡코리아

잡코리아 조사 결과 기업 인사담당자 10명중 7명이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재택근무가 새로운 일하는 방식으로 정착될 것’이라 답했다.

 

구인구직 플랫폼 잡코리아(www.jobkorea.co.kr)가 국내기업 288개사의 인사담당자를 대상으로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상시 재택근무 정착될까?'를 주제로 설문조사를 진행했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 재택근무가 새로운 일하는 방식으로 정착될 것이라 생각 하는가'라는 질문에 전체 응답자의 69.4%가 '예-재택근무 형태로 직원을 고용하는 기업이 많아질 것 같다'고 답했다. 중견기업(78.5%), 대기업(70.6%), 중소기업(66.9%), 공기업(60.9%) 순이었다.

 

'코로나19 종식 후 새로운 근무형태로 재택근무 제도를 도입할 계획이 있는지'에 대한 질문에는 전체 응답자 29.5%, 10명중 3명이 '있다'고 답했다. '없다'는 24.3% 였고 '잘 모르겠다(미정)'는 46.2%로 나와,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재택근무 제도를 도입하는 기업이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

 

코로나19 종식 후 상시 재택근무를 도입할 계획이 있다고 답한 기업 중에는 대기업과 중견기업이 타 기업에 비해 상대적으로 많았다. 대기업 인사담당자 중에는 41.2%가, 중견기업 인사담당자 중에는 35.4%가 ‘상시 재택근무를 도입할 계획이 있다’고 답해, 대기업과 중견기업 10곳 중 약 4곳 정도가 상시 재택근무 제도를 도입할 계획이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반면 중소기업 인사담당자 중에는 26.5%, 공기업 인사담당자 중에는 17.4%로 상시 재택근무 제도 도입을 계획하는 기업이 상대적으로 적은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최근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직원 재택근무를 시행 중인 기업이 많은데, '코로나19가 다시 확산된다면 재택근무제 운영할 계획이 있는가'에 대한 질문에 전체 기업 중 절반에 이르는 54.2%가 '재택근무를 운영할 계획이 있다'고 답했다.

 

특히 대기업(70.6%)과 중견기업(64.6%)은 10곳중 약 7곳이 '코로나19가 다시 확산된다면 재택근무를 시행할 계획이 있다'고 답했다. 공기업도 56.5%로 절반 이상이 '재택근무를 시행할 계획이 있다'고 답했고, 중소기업은 46.4%가 그렇다고 답했다.

 

잡코리아 변지성 팀장은 "코로나19의 확산으로 직원 재택근무를 경험한 기업들 중 몇몇 기업은 이미 재택근무 제도를 직원들이 자유롭게 근무할 수 있는 새로운 근무제도로 활용하고 있다"며 “향후 재택근무 제도가 밀레니얼 세대와 Z세대에 적합한 새로운 일하는 방식으로 확산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입력 : 2020-09-28]   김성훈 기자 more article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네이버 블로그
  • sns 공유
    • 메일보내기
Copyright ⓒ 서울스트리트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독자댓글
스팸방지 [필수입력] 왼쪽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포토뉴스

Future Society & Special Section

  • 미래희망전략
  • 핫뉴스브리핑
  • 생명이 미래다
  • 정책정보뉴스
  • 지역이 희망이다
  • 미래환경전략
  • 클릭 한 컷
  • 경제산업전략
  • 한반도정세
뉴시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