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1. 칼럼
  2. 이인식 칼럼 Review

추석 보름달은 우리에게 어떤 영향을 미칠까

마음 속 보름달 東西古今 수많은 속설...“마음이 만들어 낸 착각일수도”

글  이인식 지식융합연구소장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네이버 블로그
  • sns 공유
    • 메일보내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원본보기
옛날 옛적에는 보름날에 즈음하여 3일 동안 반달일 때보다 달빛이 12배 정도 강력해서 여느 밤보다 열심히 쟁기를 갈고 농작물을 돌보며 늦게 잠자리에 들었다. 그러나 오늘날 달빛을 고마워하는 사람들은 별로 없다.

한가위에 한반도 밤하늘에 휘영청 밝게 뜨는 보름달은 우리 모두의 가슴에 향수를 불러일으키는 신통력을 갖고 있다.
 
달은 불교에서 평화와 아름다움을 뜻한다. 특히 초승달은 관음보살의 표지이다. 기독교에서 달은 대천사 가브리엘의 거처이다. 이슬람교는 달이 시간의 척도를 의미한다고 여겨 태음력을 사용한다. 초승달은 이슬람교의 상징이다.
  
달은 보편적으로 순환적 시간의 리듬을 상징한다. 따라서 옛날 사람들은 달이 초승달, 반달, 보름달로 위상이 바뀌면서 인간의 행동에 영향을 끼칠 수 있다고 생각했다.
 
정신이상을 뜻하는 영어 낱말(lunacy)이 로마의 달의 여신 루나에서 비롯될 정도였다. 중세 유럽인들은 만월이 되면 멀쩡한 사람도 늑대인간 또는 흡혈귀로 변신한다고 믿었다.
 
1980년대부터 생체시계를 연구하는 시간생물학(chronobiology)에 의해 달의 위상과 인간 행동의 상관관계를 보여주는 사례가 밝혀지고 있다.
 
이를테면 장기결근, 심장마비, 긴급구조 요청 전화, 정신병 입원환자의 증감이 달의 위상과 관련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폭음, 폭행, 강·절도, 강간, 자살 기도 따위가 만월되기 2~3일 전에 급격히 증가하는 듯한 통계도 나왔다.

  
1995년 미국 조지아 주립대 심리학자들은 보름달일 때 음식을 더 먹고 술을 덜 마신다는 연구결과를 발표했다. 1998년 이탈리아 수학자들은 출산 경험을 가진 여자일수록 보름 1~2일 뒤에 아기를 많이 낳는다는 사실을 밝혀냈다. 2000년 영국 통신회사 연구진들은 전화와 인터넷 사용주기가 달의 위상과 일치함을 발견했다.
 
예컨대 보름달일 때 고객의 인터넷 사용이 가장 많았던 것으로 나타났다. 2007년 영국의 몇몇 경찰서는 보름달이 뜬 밤이면 범죄 발생률이 높아질 것에 대비해 경찰관 수를 늘린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이러한 사례에도 불구하고 달의 위상이 사람 행동에 영향을 끼친다고 믿을 만한 과학적 근거는 아직까지 없다. 몇몇 그럴 법한 설명이 없는 것은 아니다. 가령 인체의 80%가 물이기 때문에 달의 중력이 바다의 간만(干滿)에 작용하는 것처럼 인체에 영향을 끼칠 수 있다는 이론이 한때 인기를 끌었으나 근거가 희박한 것으로 판명되었다.
 
1995년 미국 피츠버그대 대니얼 마이어스가 '응급의학 저널(Journal of Emergency Medicine)'에 발표한 논문에 따르면, 달의 중력은 사람의 행동은커녕 뇌의 활동에도 영향을 주지 못할 만큼 미약하다는 것이다.
 
하지만 달이 사람의 행동에 어떤 영향을 끼친다는 믿음은 여전히 사라지지 않고 있다. 미국 에머리대 심리학자 스콧 릴리엔펠드는 그 이유를 일종의 '착각 상관(illusory correlation)'으로 설명했다. 2009년 '사이언티픽 아메리칸 마인드' 2~3월호 고정칼럼에서 인간의 마음이 만들어낸 착각일 따름이라고 주장했다.
 
옛날 옛적에는 보름날에 즈음하여 3일 동안 반달일 때보다 달빛이 12배 정도 강력해서 여느 밤보다 열심히 쟁기를 갈고 농작물을 돌보며 늦게 잠자리에 들었다. 그러나 오늘날 달빛을 고마워하는 사람들은 별로 없다. 가장 밝은 보름달일지라도 100와트 전구의 적수가 못되니까. 고향을 찾는 사람들 가슴속의 한가위 보름달도 과연 그럴까. 출처= 조선일보 '이인식의 멋진 과학' 2009년 9월 26일자
 

 

[입력 : 2019-09-11]   이인식 지식융합연구소장 more article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네이버 블로그
  • sns 공유
    • 메일보내기
Copyright ⓒ 서울스트리트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진

이인식 지식융합연구소장


서울대 전자공학과를 졸업했다. 국가과학기술자문회의 위원, KAIST 겸직교수, 문화창조아카데미 총감독 등을 지냈다. 대한민국 과학칼럼니스트 1호로 조선일보, 동아일보, 중앙선데이, 매일경제 등 국내 주요언론은 물론 일본 산업기술종합연구소 발행 월간지 PEN에 칼럼을 연재하며 국제적 과학칼럼니스트로 인정받았다. '2035미래기술 미래사회' '융합하면 미래가 보인다' '미래교양사전' 등 수십권의 책을 출간했다. 제1회 한국공학한림원 해동상, 한국출판문화상, 서울대 자랑스런 전자동문상을 수상했다.
독자댓글
스팸방지 [필수입력] 왼쪽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포토뉴스

  • 특별기획 생명이 미래다
  • 대한민국 미래희망전략
  • 긴급점검 / 초미세먼지 사태
  • 글로벌혁신 지역이 희망이다
  • 내 삶을 풍요롭게 유익한 정책정보
  • 집중분석 / 문재인 정부 경제정책
  • 특별기획 / 한반도 평화와 北核
  • 클릭 / 주제가 있는 한 컷
  • 이슈진단 / 핫뉴스 핵심 브리핑
뉴시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