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1. 청색기술
  2. 블루이코노미

전남도, 전국 첫 드론활용 스마트 영농...“5G통신과 지능형 드론을 농업에 접목한 전국 최초 국책사업”

고흥 항공센터 일원에 2023년까지 164억원 투입...5G통신 전용망·드론 상용화 실증 지원센터 구축

글  김명규 기자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네이버 블로그
  • sns 공유
    • 메일보내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원본보기
전남도가 전국 최초로 5G통신 기반에 ICT 기술이 융합된 드론 활용 스마트 영농실증 사업에 나선다. 전남도는 7월 3일 산업통상자원부가 공모한 ‘5G기반 드론활용 스마트 영농 실증·확산사업’에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전남 완도군이 추진하는 ‘지역 밀착형 주소 기반 드론 배달점 설치 시범사업’ 일환으로 드론 시험비행이 진행되는 장면. 사진=완도군

전남도가 전국 최초로 5G통신 기반에 ICT 기술이 융합된 드론 활용 스마트 영농실증 사업에 나선다. 전남도는 7월 3일 산업통상자원부가 공모한 ‘5G기반 드론활용 스마트 영농 실증·확산사업’에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선정에 따라 전남도는 고흥 항공센터 일원에 오는 2023년까지 164억원을 투입해 5G통신 전용망과 드론 상용화 실증 지원센터를 구축한다. 전남도는 5G기반 드론을 활용한 벼, 마늘, 유자 등 수도작을 비롯 밭작물, 과수 등에 대한 사계절 실증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해당 사업은 전남테크노파크를 중심으로 한국항공우주연구원, 한국광기술원, 순천대학교, 한국드론산업진흥협회, 가천대학교 등이 참여하며, 5G통신을 기반으로 한 작물별 재배·관리 매뉴얼과 표준안 마련, 기업지원을 위한 마케팅, 전문 인력 양성사업도 함께 진행된다.
 
전남도는 이번 사업으로 구축될 인프라를 향후 DNA+드론 기술개발 사업을 비롯 그랜드 ICT 연구센터, 드론 규제자유특구, 특별자유화구역, 스마트팜혁신밸리사업 등과 연계해 다양한 분야의 비즈니스 모델 창출로 드론 기업의 혁신성장 기반을 마련할 방침이다.
 
전남도는 지난해 11월 3단계 드론산업 육성 계획을 마련, 오는 2030년까지 15개 과제에 8077억원을 투입한다고 발표한 바 있다.
 
안상현 전남도 경제에너지국장은 “고령화, 인구감소 등 지역의 농업문제를 해결하고, 블루 이코노미 핵심과제인 ‘미래형 운송기기 중심도시 전남 실현’을 위해 중요한 사업이다"며 “5G통신과 지능형 드론을 농업에 접목한 전국 최초 국책사업인 만큼 전남이 드론 산업의 메카가 되도록 온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입력 : 2020-07-04]   김명규 기자 more article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네이버 블로그
  • sns 공유
    • 메일보내기
Copyright ⓒ 서울스트리트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독자댓글
스팸방지 [필수입력] 왼쪽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포토뉴스

Future Society & Special Section

  • 미래희망전략
  • 핫뉴스브리핑
  • 생명이 미래다
  • 정책정보뉴스
  • 지역이 희망이다
  • 미래환경전략
  • 클릭 한 컷
  • 경제산업전략
  • 한반도정세
뉴시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