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1. 초고령·저출생
  2. 보건복지

저출산·고령화 대응 ‘서울국제돌봄엑스포’ 열린다

11월 18~19일 동대문디자인플라자서 '돌봄전시회·컨퍼런스' 개최...국내·외 정책홍보·제품전시

글  김명규 기자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네이버 블로그
  • sns 공유
    • 메일보내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원본보기
국제돌봄엑스포 포스터. 사진=서울시

서울시는 오는 11월 18~19일 동대문 디자인플라자(DDP)에서 '2019 서울국제돌봄엑스포'를 개최한다. 주제는 '세계와 함께, 서울의 새로운 돌봄'이다. 서울 돌봄의 성과를 돌아보고 저출산·고령화에 대응하기 위해 마련됐다.
 
개막식은 18일 오후 5시 DDP 알림 1관에서 열린다. 국제돌봄전시회는 18일 오후 3시부터 19일 오후 6시까지 진행된다. 서울시 15개 부서와 25개 전 자치구가 참여한다. 미국(하와이 호놀룰루), 캐나다(밴쿠버), 스웨덴(예테보리), 대만(타이페이), 폴란드(루블린), 아이슬란드(레이캬비크) 등 6개 해외 도시와 부산·한국보건사회연구원, 아셈 노인인권정책센터(AGAC), 유니세프 한국위원회 등 총 10개의 기관이 함께한다.
 
서울시노인복지협회, 서울시 사회복지관협회 등 11개 민간 협회와 9곳의 민간 돌봄제품 기업은 총 91개 부스를 운영한다. 11월 19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열리는 돌봄정책 컨퍼런스에서는 마틴 냅(영국 런던정치경제대학교 보건정책과 교수) 박사의 기조 연설을 시작으로 국내·외 관련 학자들의 연설과 토론이 이어진다. 세션별 주제는 ▲아동 돌봄의 공공책임 ▲다시 쓰는 돌봄, 보건과 복지의 연계 ▲돌봄행정의 국제 비교 등이다.
 

[입력 : 2019-11-14]   김명규 기자 more article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네이버 블로그
  • sns 공유
    • 메일보내기
Copyright ⓒ 서울스트리트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독자댓글
스팸방지 [필수입력] 왼쪽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포토뉴스

Future Society & Special Section

  • 대한민국 미래희망전략
  • 이슈진단 / 핫뉴스 핵심 브리핑
  • 내 삶을 풍요롭게 유익한 정책정보
  • 특별기획 생명이 미래다
  • 글로벌혁신 지역이 희망이다
  • 클릭 / 주제가 있는 한 컷
  • 긴급점검 / 초미세먼지 사태
  • 집중분석 / 문재인 정부 경제정책
  • 특별기획 / 한반도 평화와 北核
뉴시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