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1. 문화
  2. 라이프

성인 10명 중 4명 ‘혼자 산다’...月생활비 156만원, 30代는 절반이 1인 가구

20대 37%, 30대 48.1%, 40대 이상 39% 혼자 살아...이유 ‘혼자 살아보고 싶어서 43.9%’ ‘회사·학교가 집에서 멀어서 39.3%’ 順...월세·반전세 69.2%

글  김명규 기자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네이버 블로그
  • sns 공유
    • 메일보내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원본보기
1인 가구의 주거형태는 ‘월세(반전세)’가 많았다. 주거형태에 대해 조사한 결과 ‘월세(반전세)’라 답한 응답자가 69.2%로 가장 많았고 이어 ‘전세(19.1%)’가 많았다. 특히 20대 1인 가구 중에는 ‘월세(반전세)’라 답한 응답자가 74.8%로 30대(67.1%)나 40대 이상(61.7%) 보다 높았다. 성인 10명중 4명 ‘나홀로’. 그래픽=잡코리아x알바몬

성인 10명중 4명인 40.6%는 혼자 사는 ‘1인 가구’인 것으로 나타났다. 연령대별로는 30대에서 ‘1인 가구 비율’이 48.1%로 가장 높았고, 이어 40대 이상(39.0%), 20대(37.0%) 순으로 1인 가구 비율이 높았다.

 

이같은 결과는 취업 플랫폼 잡코리아(www.jobkorea.co.kr)가 아르바이트 대표포털 알바몬과 함께 성인남녀 4674명을 대상으로 ‘1인 가구 현황’에 대해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나온 수치다.

 

조사결과에 따르면, ‘현재 혼자 살고 있습니까?’라는 질문에 전체 응답자의 40.6%가 ‘혼자 살고 있다’고 답했다. 특히 30대 응답자 중에는 절반에 가까운 48.1%가 ‘혼자 살고 있다’고 답해 40대 이상(39.0%)이나 20대(37.0%)보다 1인 가구 비율이 높았다.
 
혼자 살게 된 이유를 물어본 결과 ‘혼자 살아보고 싶어서’라는 답변이 43.9%로 가장 높았다. 이어 ‘회사·학교가 집에서 멀어서(39.3%)’는 답변이 높았다. 특히 20대 응답자가 49.5%로 절반에 가까운 수준으로 가장 많았다. 30대와 40대 이상에서는 ‘혼자 살아보고 싶어서’가 각 48.7%, 47.6%로 많았다.
 

NISI20170818_0000032086.jpg
‘현재 혼자 살고 있습니까?’라는 질문에 전체 응답자의 40.6%가 ‘혼자 살고 있다’고 답했다. 특히 30대 응답자 중에는 절반에 가까운 48.1%가 ‘혼자 살고 있다’고 답해 40대 이상(39.0%)이나 20대(37.0%)보다 1인 가구 비율이 높았다. 사진은 독신여성 대상 패션월간지 ‘싱글즈' 2017년 9월호 화보 모델 탤런트 김사랑. 사진=뉴시스DB

1인 가구의 주거형태는 ‘월세(반전세)’가 많았다. 주거형태에 대해 조사한 결과 ‘월세(반전세)’라 답한 응답자가 69.2%로 가장 많았고 이어 ‘전세(19.1%)’가 많았다. 특히 20대 1인 가구 중에는 ‘월세(반전세)’라 답한 응답자가 74.8%로 30대(67.1%)나 40대 이상(61.7%) 보다 높았다.
 
주거지를 마련하거나 가구를 마련하는 등 목돈이 필요할 때 부모의 지원을 받았는지에 대해 조사한 결과 20대 1인 가구 중에는 어느 정도 부모의 금전적 지원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30대와 40대 이상은 부모의 도움을 받지 않는 것으로 집계됐다.
 
부모에게 생활비와 용돈을 받고 있는지 조사한 결과에서는 전체 응답자 중 80.5%가 ‘받지 않는다’고 답했다. 이러한 답변은 20대(64.8%)와 30대(90.7%), 40대 이상(95.7%) 전 연령층에서 모두 과반수이상으로 높았다.
 
1인 가구의 한 달 생활비(주택유지비·부식비·세금 등)는 평균 156만원으로 집계됐다. 생활비는 연령대와 비례해 높았다. 20대는 평균 90만원, 30대는 평균 141만원, 40대 이상은 평균 185만원으로 집계됐다.
 
1인 가구의 혼자 사는 생활에 대한 만족도는 높았다. ‘혼자 사는 생활에 만족하는가’라는 질문에 전체 응답자의 절반 이상인 60.1%가 ‘대체로 만족한다’고 답했다. ‘매우 만족한다’는 응답자도 33.1%로 많았다. ‘불만족(거의불만족+매우불만족)한다’는 응답자는 6.8%에 그쳤다.
 
혼자 사는 생활에서 가장 만족하는 점은 ‘혼자 보내는 시간이 많아서 좋다’는 것이라 답했다. 복수응답으로 조사한 결과 ‘혼자 보내는 시간이 많아서 좋다’는 답변이 응답률 59.3%로 가장 높았다. 이어 ‘먹거리·놀거리 등을 마음대로 해서 좋다’는 답변이 47.2%로 다음으로 높았다. 이외에는 ‘출퇴근·통학 시간이 절약되어 시간적 여유가 생기는 것(33.2%)’에 만족한다는 답변이 상대적으로 높았다.
 
‘언제까지 혼자 지낼 계획인가’라는 질문에서는 응답자 중 45.5%가 ‘결혼할 때까지 혼자 살 것’이라 답했다. 이어 ‘계속 혼자 살 것(비혼 29.3%)’ ‘스스로 생활비 마련이 어려워질 때까지(8.8%)’라는 답변이 상대적으로 높았다. 특히 20대와 30대 중에는 ‘결혼할 때까지 혼자 할 것’이라는 답변이 각 40.3%, 57.1%로 높았고, 40대 이상에서는 ‘계속 혼자 살 것(비혼)’이라는 답변이 44.4%로 가장 높았다.

 

 

[입력 : 2020-07-01]   김명규 기자 more article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네이버 블로그
  • sns 공유
    • 메일보내기
Copyright ⓒ 서울스트리트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독자댓글
스팸방지 [필수입력] 왼쪽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포토뉴스

Future Society & Special Section

  • 미래희망전략
  • 핫뉴스브리핑
  • 생명이 미래다
  • 정책정보뉴스
  • 지역이 희망이다
  • 미래환경전략
  • 클릭 한 컷
  • 경제산업전략
  • 한반도정세
뉴시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