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1. 문화
  2. 라이프

예뻐지고 싶은 한국 청년들...2030 男 5명 중 2명 “나는 그루밍족”

남성 58.7% “기초화장품 외 바르는 별도 화장품 있어”...미용 목적 헤어관리 경험 83.9%, 점·잡티제거 시술 35.6%, ‘화장하는 남자’에 대해 ‘본인이 좋아서 하는 것이므로 신경 쓰지 않아’ 59.6%

글  김성훈 기자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네이버 블로그
  • sns 공유
    • 메일보내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원본보기
2030 남성 5명중 2명 ‘그루밍족’. 그루밍족이란 패션과 미용에 아낌없이 투자하는 남자들을 일컫는 신조어로 외모에 관심을 갖고 가꾸는 남성들이 증가하면서 주목 받고 있다. 자료=잡코리아X알바몬

20~30대(代) 남성 5명 중 2명이 자신에 대해 ‘그루밍족’이라 밝혔다. 취업포털 잡코리아와 알바몬이 20세 이상 성인남녀 2903명을 대상으로 ‘그루밍족 현황과 인식’에 대해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이번 조사에 참여한 남성 1058명 중 40.6%가 스스로에 대해 ‘그루밍족’이라고 답했다. 특히 20대 남성 중에는 43.3%가, 30대 남성중에도 42.2%가 스스로를 ‘그루밍족’이라 응답했다. 40대 남성 중에는 24.2%로 상대적으로 적었다.
 
그루밍족이란 패션과 미용에 아낌없이 투자하는 남자들을 일컫는 신조어로 외모에 관심을 갖고 가꾸는 남성들이 증가하면서 주목 받고 있다.

 
   
NISI20190709_0000358813.jpg
외모를 가꾸는 남성들이 늘고 이들의 구매력이 높아지면서 기획행사도 늘어나고 있다. G9에서 최근 한달(6월 8일~7월 7일) 동안 남성 선케어 상품은 전년 동기 대비 300%, 에센스는 103% 증가했다. 이에 이베이코리아가 운영하는 G9는 최근 ‘이 남자의 은밀한 여름 나기’ 상시기획전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이베이코리아

 
남성의 58.7%가 ‘평소 기초 화장품(스킨·로션) 이외에 바르는 화장품이 있다’고 답했다. 특히 20대 남성 중에는 63.1%가, 30대 남성 중에도 57.8%가 기초 화장품 이외에 바르는 화장품이 있다고 했다. 40대 남성 중에는 38.6%로 상대적으로 적었다.
 
이들 남성들이 기초화장품 이외에 바르는 화장품의 종류는 ‘자외선 차단 제품’이 응답률 76.7%로 가장 많았다. 이어 에센스, 크림 등의 ‘피부관리 제품’을 사용한다는 남성도 73.3%로 많았다. 그 다음으로는 ▲클렌징 제품(폼클렌징 등 53.3%) ▲피부톤 관리 제품(BB크림·CC크림 등 41.9%) ▲립 제품(립글로스·립밤 등_26.6%) 순으로 사용한다는 남성 응답자가 많았다.
 
특히 20대와 30대 남성 중에는 자외선 차단 제품(79.3%, 76.1%)과 피부관리 제품(72.3%, 74.8%)을 사용한다는 응답자의 비율이 모두 70%를 넘었다. 40대 남성 중에는 에센스나 크림 등 ‘피부관리 제품’을 사용한다는 응답자가 76.5%로 가장 많았다.
 
화장품 이외에도 미용을 위한 헤어관리(염색·펌 등)나 반영구 화장(눈썹문신 등), 점·잡티 제거 시술, 왁싱·제모 등을 해 본 경험이 있는 남성들이 적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미용을 위해 헤어관리(염색·펌 등)를 받은 적 있는지’에 대한 조사에서 남성 응답자의 83.9%가 ‘있다’고 답했다. ‘미용을 위해 점이나 잡티 제거 시술을 받은 적 있다’는 남성도 35.6%로 10명 중 3명 이상으로 많았다. 이외에도 미용을 위해 왁싱·제모를 한 경험이 있는 남성은 27.5%, 반영구 화장(눈썹문신 등) 경험이 있는 남성은 14.2%로 조사됐다.
  
외모를 가꾸는 남성들이 늘면서 평소 화장을 하고 다니는 남성 친구나 동료에 대한 인식도 나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전체 남녀 응답자에게 ‘평소 메이크업을 하고 다니는 남성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는지’를 조사한 결과, ‘본인이 좋아서 하는 것이므로 신경 쓰이지 않는다’는 응답자가 59.6%로 과반수 이상으로 많았다.
   
특히 이러한 답변은 20대(65.5%)가 30대(50.8%)와 40대(51.8%) 보다 다소 높았다. 성별로도 남성 응답자 중 68.1%, 여성 응답자 중 54.6%가 ‘본인이 좋아서 하는 것이므로 신경 쓰이지 않는다’고 답했다.
 
거부감이 생긴다는 응답자는 상대적으로 적었는데, ‘피부관리 정도는 괜찮으나 색조 메이크업은 거부감이 생긴다’는 답변이 전체 응답자 중 33.9%로 조사됐다. ‘남성이 메이크업을 하는 것 자체가 거부감이 생긴다’는 답변은 4.6%로 소수에 그쳤다.

 

 

[입력 : 2019-07-18]   김성훈 기자 more article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네이버 블로그
  • sns 공유
    • 메일보내기
Copyright ⓒ 서울스트리트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독자댓글
스팸방지 [필수입력] 왼쪽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포토뉴스

  • 특별기획 생명이 미래다
  • 대한민국 미래희망전략
  • 긴급점검 / 초미세먼지 사태
  • 글로벌혁신 지역이 희망이다
  • 내 삶을 풍요롭게 유익한 정책정보
  • 집중분석 / 문재인 정부 경제정책
  • 특별기획 / 한반도 평화와 北核
  • 클릭 / 주제가 있는 한 컷
뉴시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