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1. 이슈
  2. 사회

지난해 공기업 정규직 직원數 1위 한국철도공사, 2위 한국전력공사

지난해 공기업 정규직 1인 평균 보수액 7942만원

글  백승구 기자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네이버 블로그
  • sns 공유
    • 메일보내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원본보기
지난해 기준 조사대상 36개 공기업의 정규직(일반정규직-전일제 현원 기준) 직원 수는 총 13만872명이었다. 이는 2018년 동일 기준 직원 수(12만5094명) 대비 4.6% 증가한 수치다. 조사대상 기업 중 직원이 가장 많은 공기업은 한국철도공사로 정규직(일반정규직-전일제 현원 기준) 직원수 3만905명을 기록했다. 사진=잡코리아

지난해 36개 공기업 중 정규직 직원이 가장 많은 곳은 한국철도공사였다. 잡코리아(대표 윤병준)가 공공기관 경영정보 공개시스템 알리오에 공시된 36개 공기업의 2019년 직원 현황(결산 기준) 자료를 분석했다.
 
지난해 기준 조사대상 36개 공기업의 정규직(일반정규직-전일제 현원 기준) 직원 수는 총 13만872명이었다. 이는 2018년 동일 기준 직원 수(12만5094명) 대비 4.6% 증가한 수치다. 조사대상 기업 중 직원이 가장 많은 공기업은 한국철도공사로 정규직(일반정규직-전일제 현원 기준) 직원수 3만905명을 기록했다. 이어 △한국전력공사(2만2608명) △한국수력원자력(1만2083명) △한국토지주택공사(6984명) 순으로 나타났다.
  
한편, 2019년 기준, 36개 공기업의 일반정규직 평균 보수액은 7942만원이었다. 직원 평균 급여액은 한국중부발전(9285만원), 한국남부발전(9188만원),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9159만원), 한국석유공사(9151만원), 인천국제공항공사(9130만원), 한국수력원자력(9065만원), 한국감정원(9037만원), 한국동서발전(8990만원), 한국전력기술(8853만원), 한국서부발전(8837만원)순이었다.
    

 

 

[입력 : 2020-05-16]   백승구 기자 more article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네이버 블로그
  • sns 공유
    • 메일보내기
Copyright ⓒ 서울스트리트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독자댓글
스팸방지 [필수입력] 왼쪽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포토뉴스

Future Society & Special Section

  • 미래희망전략
  • 핫뉴스브리핑
  • 생명이 미래다
  • 정책정보뉴스
  • 지역이 희망이다
  • 미래환경전략
  • 클릭 한 컷
  • 경제산업전략
  • 한반도정세
뉴시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