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1. 뉴스
  2. 사회

가을밤 수놓은 서울불꽃축제

한화 주관 ‘2019 서울세계불꽃축제’...한국·중국·스웨덴 3개국 불꽃연출

글  김성훈 기자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네이버 블로그
  • sns 공유
    • 메일보내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원본보기
10월 5일 서울 여의도 한강공원에서 열린 한화와 함께하는 서울세계불꽃축제 2019에서 화려한 불꽃이 가을 하늘을 수놓고 있다. 사진=뉴시스

한화가 주관한 '2019 서울세계불꽃축제'가 10월 5일 저녁 7시 여의도한강공원에서 열렸다. 이번 축제에는 한국과 중국, 스웨덴으로 이뤄진 3개국 불꽃연출팀이 참여했다. 바람이 부는 다소 쌀쌀한 날씨에도 여의도 한강공원 안팎은 친구와 연인, 가족과 함께 불꽃축제를 즐기려는 사람들로 발디딜 틈이 없을 정도였다. 이날 축제에는 약 100만명의 인파가 몰린 것으로 평가됐다.
 
이날 각 팀이 돌아가며 준비한 노랑, 초록, 빨강 등 형형색색의 불꽃이 하늘에 터질 때마다 시민들의 환호성은 끊이질 않았다. 오후 8시40분 행사가 종료될 무렵, 마지막 황금색 불꽃이 하늘을 수놓자 공원을 떠나던 시민들은 다시 환한 웃음을 지었다. 시민들이 떠난 자리에 남겨진 쓰레기 등은 한화 직원 500명 정도가 투입돼 치운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이날 오후 2시부터 오후 9시30분까지 한화63빌딩~마포대교 1.6㎞구간을 통제했다. 소방당국도 소방관 등 총 105명과 순찰차 등 차량 12대를 준비해놨다. 소방당국과 경찰 측은 축제 관련 안전사고는 없었다고 전했다.

 

 

NISI20191005_0015673766.jpg

 

NISI20191005_0015673779.jpg

 

NISI20191005_0015673783.jpg

 

NISI20191005_0015674004.jpg


 

[입력 : 2019-10-06]   김성훈 기자 more article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네이버 블로그
  • sns 공유
    • 메일보내기
Copyright ⓒ 서울스트리트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독자댓글
스팸방지 [필수입력] 왼쪽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포토뉴스

  • 대한민국 미래희망전략
  • 이슈진단 / 핫뉴스 핵심 브리핑
  • 내 삶을 풍요롭게 유익한 정책정보
  • 특별기획 생명이 미래다
  • 글로벌혁신 지역이 희망이다
  • 클릭 / 주제가 있는 한 컷
  • 긴급점검 / 초미세먼지 사태
  • 집중분석 / 문재인 정부 경제정책
  • 특별기획 / 한반도 평화와 北核
뉴시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