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1. 이슈
  2. 사회

입사 좌우하는 결정적 한 방은?

인사담당자, 신입·경력 구직자 모두 ‘직무 관련 경험’ 1위로 꼽아

글  김성훈 기자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네이버 블로그
  • sns 공유
    • 메일보내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원본보기
"입사 좌우하는 결정적 한 방은?" '인쿠르트' 설문조사 결과. 사진=인쿠르트

상반기 공채 시즌에 본격 들어선 가운데 입사를 좌우하는 가장 중요한 요인으로 채용담당자와 구직자 모두 '직무 관련 경험'을 꼽았다.  


취업포털 '인크루트'가 신입 구직자 1081명과 경력 구직자 1105명, 인사담당자 106명을 대상으로 '최근의 채용트렌드 변화를 고려할 때, 입사를 결정짓는 가장 중요한 요인 1가지 무엇인지' 물은 결과, '직무 관련 경험'(경력직의 경우 경력사항)이라고 답한 비율이 43%로 1위에 선정됐다.  


기존 스펙 위주의 선발에서 블라인드 채용이 늘어나며 직무 적합성이 중요한 평가 기준으로 떠오르고 있다. '직무 관련 자격증'(12%), '면접 스킬'(11%)이 2, 3위에 올랐다. 이 외에도 '학력'(7%), '자기소개서', '전공'(5%), '나이', '외모·인상'(4%), '학점'(1%) 순으로 뒤를 이었다. 


교차분석 결과 신입 구직자, 경력 구직자, 인사담당자 모두 '직무경험'을 1위(순서대로 45%, 39%, 52%)로 꼽아 그 중요성을 입증했다.  


그중에서도 인사담당자가 가장 높은 비율로 직무경험을 선택해 눈길을 끈다. 인사담당자가 다음으로 중요하게 생각한 항목은 '자격증'(17%)이었다. 경력 구직자 역시 자격증(15%)을 2순위로 꼽았다.  


신입 구직자만 유일하게 '면접 스킬'(13%)을 2순위로 선택했다. 인사담당자와 경력직 구직자는 지원 직무에서의 관심과 적합도를 증명해 보일 수 있는 항목으로 '자격증'을 꼽은 데 반해, 신입 구직자는 면접 및 면접에서의 활동사항을 중요하게 여기는 것으로 해석된다. 


인사담당자는 직무경험, 자격증에 이어 '나이', '외모·인상' 그리고 '면접 스킬'(각 5%로 동률)을 중요하게 본다고 꼽았다. 특히 '나이'와 '외모·인상'을 선택한 비율 역시 신입 및 경력직 구직자보다 인사담당자에게서 가장 높게 나타났다.


이는 지난달 구직자 623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2019년 뜨는 스펙, 지는 스펙' 설문조사 결과와 맥을 같이 한다. 중요성이 높아지는 뜨는 스펙에 '직무 관련 경험'(29%)과 '직무/전공 자격증'(21%)이, 반대로 중요성이 낮아지는 지는 스펙에는 '학점'(18%)과 '봉사활동'(13%)이 1, 2위에 꼽혔다.


서미영 인크루트 대표는 "기업별 모집규모가 세분화되고 선발기준이 직무 중심으로 향해 가는 만큼 현재의 채용트렌드에 대해 구직자와 인사담당자의 의견이 일치했다"고 평가했다.

 

 

[입력 : 2019-03-14]   김성훈 기자 more article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네이버 블로그
  • sns 공유
    • 메일보내기
Copyright ⓒ 서울스트리트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독자댓글
스팸방지 [필수입력] 왼쪽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포토뉴스

  • 대한민국 미래희망전략
  • 내 삶을 풍요롭게 유익한 정책정보
  • 글로벌혁신 지역이 희망이다
  • 특별기획 생명이 미래다
  • 특별기획 / 한반도 평화와 北核
  • 집중분석 / 문재인 정부 경제정책
  • 긴급점검 / 초미세먼지 사태
  • 클릭 / 주제가 있는 한 컷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