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1. 이슈
  2. 사회

경찰, '정준영 카톡' 원본 확보에 총력, 관련자 혐의 및 피해여성 조사도 속도 붙을 듯

정준영 혐의 인정한 데다 확실 증거까지 예상

글  온라인뉴스팀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네이버 블로그
  • sns 공유
    • 메일보내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원본보기
카카오톡 단체대화방을 통해 불법 촬영한 성관계 동영상을 유포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가수 정준영이 지난 3월 12일 오후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을 통해 귀국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경찰이 가수 겸 방송인인 정준영 씨의 휴대전화를 복구한 사설수리 업체를 압수수색 중인 가운데, '성관계 몰카 촬영·유포' 혐의를 입증할 카카오톡 원본이 확보될지 관심이 쏠린다. 
 
서울경찰청 광역수사대는 3월 13일 오전 11시30분께부터 서울 강남의 한 사설수리업체를 압수수색 중이다. 해당 업체는 정씨가 지난 2016년 고장 난 휴대전화 복구를 맡긴 곳이다.
 
경찰은 가수 승리(29·본명 이승현)의 성접대 의혹과 정씨의 몰카 관련 대화가 담긴 카카오톡 대화내용이 업체 복원과정에서 나왔다고 보고 사설업체 PC 등을 확보해 원본 존재 여부를 확인할 계획이다.
 
이날 압수수색에서 원본이 확보되면 경찰 수사에는 속도가 붙을 것으로 보인다.
 
일단 정씨의 경우 이미 사과문을 통해 자신에게 제기된 모든 혐의를 인정했다. 다만 경찰이 확보한 자료가 원본이 아니기 때문에 추후 조작 여부 의혹이 충분히 제기될 수 있는 상황이다. 이런 상황에서 원본까지 손에 넣으면 확실한 증거를 확보한 셈이 된다.
 
아울러 정씨의 불법 촬영물 혐의를 확인하기 위해 필요한 피해자들에 대한 조사도 탄력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정씨가 공유한 사진과 영상 속에는 10여명의 여성들이 등장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정씨가 사진과 영상을 공유한 대화방 참가자들의 혐의 적용에도 도움이 될 수 있다. 특히 불법 영상물 공유를 요구하는 등 적극적인 참가자들에 대해서는 성폭력처벌법 관련 교사 및 방조 혐의를 적용할 여지가 있다. 또 이들이 불법 촬영물을 다른 곳에 공유했는지 여부를 추궁하는 단서로 활용될 수 있다.
 
경찰 관계자는 "정씨가 경찰 조사에서는 어떻게 진술할지 봐야한다"며 "정씨에 대한 조사와 함께 압수수색 후 확보한 결과물과 관련 참고인들에 대한 조사를 바탕으로 수사해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정씨의 불법 촬영물 의혹은 승리의 성접대 의혹에 대한 수사 중 포착됐다.
 
앞서 경찰은 승리가 해외 투자자들을 상대로 성접대를 하라고 지시한 지난 2015년 12월말 카카오톡 대화방 자료 일부를 엑셀파일 형식으로 이동식저장장치(USB)에 저장된 채로 확보했다.
 
경찰은 해당 자료에 조작이 없다고 보고 승리를 지난 10일 성매매 알선 등 행위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정식 입건, 피의자 신분으로 전환하고 출국금지했다.
 
또 관련 자료에서 정씨가 다수가 참여한 대화방에서 불법 촬영물을 공유한 내용을 확인했다.
 
경찰에 따르면 정씨는 대화방에서 한 여성과 성관계하는 모습을 몰래 찍은 3초짜리 영상, 룸살롱에서 여성 종업원의 신체 부위를 찍은 사진과 영상, 잠이 든 여성의 사진 등을 지인들에게 내보이고 자랑하기도 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지난 3월 12일 정씨를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카메라 등 이용 촬영) 혐의로 입건했다.
 
 

 

[입력 : 2019-03-13]   온라인뉴스팀 more article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네이버 블로그
  • sns 공유
    • 메일보내기
Copyright ⓒ 서울스트리트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독자댓글
스팸방지 [필수입력] 왼쪽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포토뉴스

  • 대한민국 미래희망전략
  • 내 삶을 풍요롭게 유익한 정책정보
  • 글로벌혁신 지역이 희망이다
  • 특별기획 생명이 미래다
  • 특별기획 / 한반도 평화와 北核
  • 집중분석 / 문재인 정부 경제정책
  • 긴급점검 / 초미세먼지 사태
  • 클릭 / 주제가 있는 한 컷
TOP